콘텐츠 바로가기
메인메뉴로 바로가기
서브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청와대

2011더 큰 대한민국

서브메뉴 시작

청와대 소식

  • 청와대 뉴스
  • 브리핑 룸
  • 일정
  • 라디오 · 인터넷 연설
  • 대통령 연설
  • 이명박 대통령
  • 김윤옥 여사

본문시작

청와대뉴스

창의 인재 발굴·지원을 위한 「대한민국 인재상」시상
2008-12-18
C로그 미투데이 트위터
페이스북
인쇄
이명박 대통령이 18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2008 대한민국 인재상 시상식에서 김연아 선수에게 인재상을 수여하고 있다.

 미래를 이끌어갈 창의적 우수 인재를 발굴하고 바람직한 인재상을 정립하기 위한 「2008 대한민국 인재상」 시상식이 이명박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청와대 영빈관에서 개최되었습니다.


「대한민국 인재상」은 학업 뿐 아니라 예체능, 기능, 사회활동, 봉사, 리더쉽, 효행, 역경극복 등 지덕체를 겸비한 전인적 요소를 종합적으로 평가하여 수여되는 상으로, 특히 가난, 가정 문제, 장애 등 역경을 극복하고 좋은 업적을 달성한 학생을 적극 선발하고 있습니다.


이 대통령은 치사를 통해 “환경에 굴하지 않는 의지와 노력이 언제나 좋은 결실을 가져다 준다는 것은 언제 어느 때나 적용되는 진리이며, 어려운 여건 하에서도 훌륭히 성장해 준 학생들이야말로 진정한 인재”라고 치하하였습니다.


또한, 경제적 여건 때문에 공부를 포기하거나 시골 지역이어서 선진적인 교육제도에 소외됨이 없도록 지방과 취약계층에 대한 교육 지원을 강조하였습니다.


이 날 수상자 100명(고교 60명, 대학 40명) 중 세계 피겨스케이팅 요정 김연아(수리고 3년) 선수, 미디어 아트 분야에서 세계적 수준을 보유한 권아람(건국대), 가정형편으로 중고교를 독학으로 공부하고 15세에 대학 입학한 이영종(순천대), 여학생으로 중장비 등 국가자격증 14개를 취득한 박지현(보성고), 국제수학올림피아드에서 금메달을 수상한 강환(한성과고), 중학교 재학중 토플 만점을 획득한 최정연(점촌고) 등 다양한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낸 학생들이 포함되었으며, 특히 신체적 장애를 극복한 학생 11명, 소년소녀가장 등 역경을 이겨낸 우수 인재 20명이 선발되어 눈길을 끌었습니다. 또한, 고교생 수상자 은사 60명도 초청되어 학생 지도의 보람을 나누었습니다.


수상 학생들에게는 상장과 메달, 장학금 300만원이 수여되며, 유적지 탐사 및 학술대회 참가 등 국내 연수기회가 주어집니다.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 공공누리 표식 청와대 대통령실이 창작한 창의 인재 발굴-지원을 위한 「대한민국 인재상」시상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관련게시물

다른 글 둘러보기

미디어 채널

청와대 정책소식지

미디어 채널 바로가기 sns 블로그 영상채널 모바일